인사말

안녕하십니까?

 

뉴스서비스 전문 종합포털 '뉴스랭키'를 방문해주신 여러분들께 우선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뉴스서비스 종합포털 '뉴스랭키'의 탄생으로 뉴스 시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이뤄 나갈 것입니다.

 

 '뉴스랭키'는 인터넷 뉴스 서비스 사업 등록을 마친 언론 포털로써 인터넷 언론사들의 다양한 뉴스와 소리들을 담아 국민들에게 제공하는데 커다란 의미가 있다고 하겠습니다.

 

 저희 '뉴스랭키' 임직원 모두는 저희 뉴스랭키와 뜻을 같이 하고자 하는 모든 언론들에게 균등한 기회를 제공하는데 중점을 두고 뉴스 포털을 운영해 나갈 것입니다.

 

 언론사들의 취재 현장의 목소리들을 다양하게 담아낼 것이며 대한민국 전 지역에서 일어나고 있는 다양한 뉴스들을 기사제휴와 연동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한 기업 검색에서는 자체개발한 25000개 기업 정보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저희와 뜻을 함께 하겠다면 '뉴스랭키'는 모든 매체들을 차별화 하지 않고 전국 구석구석의 다양한 소리와 사건 사고 뉴스들을 국민들에게 실시간과 랭킹순위로 상세하게 제공하겠습니다.

 

빠른 시일 내에 국민들로부터 사랑받고 인정받는 뉴스포털이 되기 위해 전임직원은 노력할 것임을 약속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회장  

회사소개

뉴스랭키 (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67길 9 두일빌딩 5층  | 뉴스서비스사업 등록번호 : 서울, 자60004

회장 : 한상희 |  제휴총괄 담당 : 진호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상희
Tel : 02-2038-8515 |  Fax : 02-2038-4447.  Copyright © 2016 뉴스랭키 (주) . All Rights Reserved.